Get us in your inbox

검색

Q&A : 반려동물 초상화가, 이수진

"순수하고 맑은 아이들을 보고 있으면 제 마음도 정화가 돼요."

광고하는

본인의 반려동물을 소개해 주세요.

부모님께서 맞벌이를 하시게 되면서 강아지를 키우게 되었어요. 예전에 키웠던 강아지는 18년을 함께했고, 지금 키우는 강아지들과는 11개월째 함께 지내고 있어요. 종류는 말티즈랑 푸들이에요.

반려동물은 본인에게 어떤 의미인가요?

​순수하고 맑은 아이들을 보고 있으면 제 마음도 정화가 돼요. 게다가 서로 눈을 마주치고 감정을 주고받을 수 있으니, 장난감 같이 만지고 즐기는 존재가 아닌, 가족과 다름없는 특별한 생명체라고 생각합니다.

광고하는

반려동물 초상화 그리기는 어디에서 영감을 받아 시작했나요?

전에 키웠던 아이가 16살이 되었을 때, 더 많은 추억을 쌓고자 일상의 모습을 그려주게 되었어요. 그 그림들을 여러 분이 의미 있게 봐주셨고, 그것이 반려동물 초상화를 시작하게 된 계기예요.

기억에 남는 초상화가 있나요?

하늘나라에 간 아이들을 그린 작품은 항상 기억에 더 남습니다. 그림으로 아이와 다시 만나고 함께하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는 감사 말씀을 들으면 너무 뭉클하고, 그 아이와 작품은 유독 기억에 남아요.

광고하는

서울에서 반려동물과 어떻게 시간을 보내나요?

아파트 단지 내에 있는 공원이나 잔디밭에서 산책을 합니다.

서울에서 반려동물 키우기에 힘든 점이 있다면?

반려동물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곳이 별로 없다는 점이 안타깝습니다.

반려동물을 키우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는?

반려동물과 함께한다는 것은 분명 행복한 일이지만, 많은 노력과 시간이 필요합니다. 가족으로 맞이하시기 전 더 많은 고민을 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추천작
    추천작
      광고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