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좋아요
저장하세요

PR 디렉터 변성용

럭셔리 브랜드부터 캐주얼웨어까지 다양한 패션 브랜드의 홍보를 담당하고 있는 PR 디렉터 변성용

홍보 대행사 APR의 변성용 이사는 럭셔리 브랜드부터 캐주얼웨어까지 다양한 패션 브랜드의 홍보를 담당하고 있는 PR 디렉터. 10년 넘게 패션계에 몸담고 있는 ‘레알’ 패피다. 트렌드, 아이템, 쇼핑 비법을 알려주는 스토리온의 <토크&시티>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대중들에게 이름을 알렸다.

가장 좋아하는 공간 세 곳

자리(Jari)

요즘 주목받고 있는 한남동 뒷골목에 위치한 ‘힙’ 한 분위기의 중식당이다. 대표 메뉴인 ‘목화솜 탕수육(목화솜처럼 몽글몽글한 모양이다)’을 비롯해 ‘민트 새우’, ‘장육 냉채’ 등의 메뉴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 중국음식이지만 느끼하지 않고 담백한 맛이 일품! 친한 지인들과 술 한잔하기에도 좋아 자주 찾게 되는 곳이다.

더 읽기

스튜디오 콘크리트

배우 유아인을 주축으로 포토그래퍼 김재훈, 아티스트 권철화와 권바다 등 젊은 아티스트들과 함께 만든 아지트이자 오픈형 복합 문화 공간이다. 전시는 물론 패션 행사도 많이 열린다. 집이 근처라 친구들과 자주 들르곤 하는데 가볍게 티타임을 즐기기에 좋다. 루프톱에서는 남산의 경치도 즐길 수 있다.

더 읽기

맨메이드 우영미

도산공원 근처에 위치해 있는 곳으로 'K-패션‘ 열풍을 이끌고 있는 우영미 디자이너가 차린 카페. 아티스트의 전시 공간으로도 사용되는데 테마 전시가 수시로 열려 항상 새로운 공간에 와 있는 듯한 느낌이다. 친구들과 수다를 떨거나 혼자서 여유롭게 책을 읽기에도 좋다. 반려동물을 데려올 수 있는 점도 매력적이다.

더 읽기
Advertising

최근 가본 곳 중 제일 뜰 것 같은 곳

너드바

가수 임슬옹이 이태원에 문을 열어 화제를 모으고 있는 곳. 분위기도 좋고 음악도 끝내주는 너드 온 어스(편히 너드바라 부른다). 이태원 주택가에 숨어 있어 힙스터들의 아지트 같은 분위기가 물씬 풍긴다. 안주 맛도 굉장히 좋은데 루콜라에 말린 토마토와 리코타 치즈를 싸 먹는 ‘너드쌈’과 차돌박이를 아낌없이 넣은 칼칼한 맛의 ‘차돌박이 진짬뽕’은 강추 메뉴다. 연예인도 자주 찾는 곳으로 김연아 선수를 마주쳐 놀랐다.

더 읽기

외국인 친구에게 가장 소개해주고 싶은 곳

빠르크

분더샵이나 10꼬르소꼬모 같은 패션 편집숍도 좋지만 가장 소개하고 싶은 곳은 트렌디한 한식을 맛볼 수 있는 레스토랑 빠르크다. 일반 가정에서 볼 수 있는 ‘정갈하고 건강한’ 밥상을 내놓기에 외국인들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주인장 역시 재미있는 친구인데 20대를 해외여행으로 일관하며 자유롭게 살다 외국에서 항상 그리웠던 엄마의 음식을 레시피로 남겨야겠다는 철든 생각으로 문을 열었다.

더 읽기
한남동

댓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