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icon-chevron-right 서울 icon-chevron-right 6월, 시장으로 놀러가자.

6월, 시장으로 놀러가자.

한쪽 팔엔 꽃다발을 끼고, 어슬렁어슬렁 하며 보내는 눈과 입이 즐거운 한때. 이곳 시장에서는 가능하다.

Advertising
건대 프리마켓

다양한 물건을 구경하며 보내는 시장에서의 여유로운 한낮. 상상할 땐 낭만적이다. 막상 가보면 이리 치이고 저리 치여 정신이 없거나, 너무 한산한 탓에 무미건조한 느낌마저 들기에 십상이다. 하지만 햇살 좋은 6월에는 나들이 삼아 둘러보기 딱 좋은 시장이 서울 곳곳에서 열린다. 개화기 장터를 재현한 야시장에서부터 달콤한 디저트만 모아놓은 옥상 시장, 예쁘고 몸에 좋은 먹거리가 가득한 파머스 마켓까지, 종류도 다양하다. 국악과 마술, 서커스, 버스킹 등 다양한 공연도 함께 열려 주말 즐기기 코스로 손색없다. 게다가 구경하는 덴 한 푼도 들지 않으니 얼마나 좋은가.

Advertis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