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icon-chevron-right 서울 icon-chevron-right 위트 앤 시니컬

위트 앤 시니컬

Shopping, 서점 서대문구
위트앤시니컬
1/5
위트앤시니컬
2/5
3/5
4/5
5/5

Time Out 의견

Friendly warning! We're working hard to be accurate. But these are unusual times, so please check that venues remain open.

시인 유희경이 만든 ‘시집 서점’이다. 시집으로만 채운 서점이라는 뜻이다. 작은 공간을 시인이 1500여 권의 시집으로 알차게 채웠다. 민음사, 문학동네, 문학과지성, 창비 등 굵직한 국내 출판사의 시인선이 먼저 눈에 들어오지만 외국 시인들의 시집까지 다양하다. 책장 중 하나는 ‘오늘 서가’다. 하나의 키워드로 시집을 진열하는데, 매일 바뀐다. 키워드는 ‘사랑’일 때도 있고 한 명의 시인일 때도 있다. 동료 시인과 소설가들이 추천한 시집과 추천사도 책장 한켠을 차지한다. “시가 초라해 보이지 않게 진열해 놓는다.”는 유희경 시인의 말처럼 빈손으로 나오기 아쉬운 곳이다. 단 한 권을 고르기 어렵다면 시인에게 추천을 부탁해도 된다. 서점 역할만 하는 건 아니다. 시만 읽는 시 낭독회도 매달 열린다.(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확인 가능.) 위트 앤 시니컬(wit n cynical)은 기차역 신촌역 맞은편 건물 3층에 있다. 음반 레이블 파스텔(PASTEL)의 셀렉트 숍(LP, 음반, 책 등을 판매) 프렌테(Frente!), 그리고 카페 파스텔(CAFÉ PASTEL)과 한 층을 나눠서 사용한다. 위트 앤 시니컬이 차지하는 공간이 넓지는 않지만, 가게들이 칸막이로 분리된 건 아니라서 좁다는 생각은 들지 않는다. 한쪽 면이 유리로 되어 있어 채광도 좋다. 카페 파스텔에서 틀어놓은 재즈 음악은 공간의 분위기를 부드럽게 만든다. 햇살 좋은 날 창가 자리에 앉아 시와 함께 시간을 보내면 좋겠다.

게시됨

상세내용

주소 대국빌딩 3층
신촌역로 22-8
서대문구
서울
03766
교통 2호선 이대역 1번 출구
연락처
운영 시간 11:00–23:00 (운영자인 유희경 시인은 14:00–21:00까지 자리를 지키고, 월요일엔 쉰다.)
추천작
    Lates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