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icon-chevron-right 서울 icon-chevron-right 저렴하고 든든한 밥집 맛집 10

Heads up! We’re working hard to be accurate – but these are unusual times, so please always check before heading out.

저렴하고 든든한 밥집 맛집 10

가격은 2000원대부터 5000원대까지다.

에디터 - 김혜원
Advertising

서울의 물가는 여전히 살인적이지만, 눈을 크게 뜨면 틈이 보인다. 서울에서 5000원짜리 지폐 한 장으로 든든한 한 끼 식사를 해결할 수 있다. 오랫동안 어르신들의 사랑을 받아 온 2000원짜리 국밥집부터 TV에 나온 카레 맛집까지. 후식으로 편의점 커피도 마실 수 있다.

해물원칼국수의 칼국수 3500원

Restaurants

동묘는 저렴한 음식점 천지다. 하지만 다 맛있을까? 증명된 맛집 중 하나는 해물원칼국수. 면은 쫄깃쫄깃하고 신선하며 멸치 국물은 맑고 깔끔하다. 조금 심심하다 싶으면 양념장을 넣어 먹거나 같이 나오는 살짝 덜 익은 김치와 함께 먹자. 3500원이라는 가격에 양은 굉장히 많고 웬만한 칼국수에 뒤처지지 않는 깊은 맛이다.

유진식당의 설렁탕 4000원

Restaurants

설렁탕을 판매하는 체인점은 늘고 있지만 집에서 만든 듯한 설렁탕을 맛보고 싶으면 유진식당으로 가자. 깍두기와 함께 나오는 설렁탕은 밥이 말아 나오는데, 그 위에 신선한 파가 송송 올려져 있다. 소금을 살짝 치고 먹으면 국물 맛이 살아난다. 유진식당 설렁탕의 깊은 맛은 시간과 정성이 많이 들어간 것을 증명한다.

Advertising

동경우동의 카레라이스 4300원

Restaurants

이름은 동경우동이지만 이곳의 대표 메뉴는 카레라이스다. 고기가 들어가지 않은 일본식 카레라이스는 감자와 다른 야채가 카레의 깊은 맛을 더해준다. 흰쌀 위에 정갈하게 카레가 올려져 나오고 따뜻한 우동 국물 한 그릇도 함께 나온다. 열린 주방 덕분에 어딜 앉아도 음식을 어떻게 만드는지 볼 수 있다. 제대로 된 일본식 카레를 저렴한 가격에 먹을 수 있는 곳이다.

칼국수골목, 남대문시장

남해식당의 칼국수 5000원

자매가 운영하는 남해식당은 칼국수골목에서도 소문난 집이다. 비좁은 골목에 20여 개의 식당이 좌우로 뻗어 있는 이곳에서 가장 긴 터를 차지한다. 칼국수골목이라고 불리는 이 골목은, 칼국수를 주문하면 냉면을, 보리밥을 주문하면 칼국수와 냉면을 ‘덤’으로 준다. 칼국수 가격은 단돈 5000원. 칼국수골목은 남대문시장에서 앞만 보고 걷다간 그냥 지나칠 만큼 작다. 손님들은 낮은 바 형식의 테이블에 다닥다닥 붙어 앉아 하나만 주문해도 두 가지 이상의 메뉴를 맛본다.

더보기
추천작

    추천작

      Advertis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