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차를리

Restaurants
  • 3 최대 별점 5개
0 좋아요
저장하세요
돈차를리

경리단길 중간쯤에 아주 작은 공간으로 숨어 있었던 시절이 있었지만 돈 차를리는 이제 녹사평대로 옆에 넉넉히 자리를 잡았다. 서울에서 멕시칸 퓨전은 흔히 볼 수 있다. 하지만 돈 차를리는 다른 이야기다. 퓨전보다는 ‘진짜’ 멕시칸 음식을 선보이는 게 특징이다. 가서 메뉴만 봐도 믿게 될 것이다. 친근한 타코도 있지만 낯선 이름이 대부분이다. 타말리토스(tamalitos), 토토포스(totopos) 등 전통 멕시칸 요리를 선보인다. 이 중에 아보카도, 토마토, 양배추가 들어간 야채 토스타디타(tostaditas)는 제대로 된 멕시칸 음식답게 육즙이 흐르고 풍미가 있으면서 매콤한 뒷맛이 인상적이다. 인테리어는 음식처럼 알록달록하고 깔끔하다. 처음 열었을 때보다는 인기가 줄고 신비감을 잃었지만 꾸준한 맛은 인정해야 한다.

게시됨

장소 이름 돈차를리
연락처
주소 녹사평대로 238-1
용산구
Seoul
225-10
운영 시간 화-일12:00-20:00 (브레이크 타임 15:00-17:00)
가격 8000원

You may be interested in:

LiveReviews|0
NaN people listen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