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좋아요
저장하세요

Critic's pick : 2016년 기대되는 앨범 5

김영혁(김밥레코즈 대표)이 골랐다. 2016년 발매될 앨범 다섯 개.

1
프랭크 오션(Frank Ocean)

프랭크 오션(Frank Ocean)

두 번째 앨범은 2014년에 나올 것 같았다가, 2015년 여름으로 연기되었고 별다른 설명 없이 새 앨범은 아직 등장하지 않고 있다. 이해는 할 수 있다. 첫 번째 앨범이 거둔 성공과 많은 사람의 극찬이 안겨다준 에너지가 종종 불안감으로 변환된다는 것을. 그러나 이제는 프랭크 오션의 새로운 음악을 들어볼 때가 되었다. 때때로 오랜 기다림이 분노로 변하기도 하니까.

2

제프 버클리(Jeff Buckley)

단 한 장의 스튜디오 앨범만 남기고 세상을 떠난 제프 버클리에겐 마무리하지 않은, 혹은 발표할 생각이 없었던 두 번째 앨범이 있기는 했다. 그 앨범이 세상에 이미 공개되었으니, 더 이상의 새로운 음악은 없을 것 같았다. 그러나 2016년 그의 새로운 음악이 등장한다. 앨범 이름은 <You & I>. 유일한 정규 앨범 <Grace> 를 만들기 전의 세션, 그러니까 컬럼비아 레이블에서의 첫 번째 세션을 담은 앨범이다. 이미 공개된 슬라이 & 더 패밀리 스톤 커버에 밥 딜런, 스미스 커버곡, 그리고 최초로 공개되는 오리지널 곡들이 담겨 있다. 미공개 오리지널 곡이 단 2곡이지만 제프 버클리의 그 목소리로 녹음된 곡이 더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흥분하기엔 충분하다.

3
칸예 웨스트(Kanye West)

칸예 웨스트(Kanye West)

‘록 스타’ 칸예 웨스트가 돌아온다. 새 앨범 예고는 2013년부터 있었다. 2014년 중에는 발매될 것이라고 했고, Q-Tip과 릭 루빈이 프로듀서로 참여한다는 구체적인
소식까지 있었지만 앨범은 아직 나오지 않았다. 앨범 제목은 ‘Swish’로 변경되었고, 2월 11일에 발매된다는 공식 발표가 드디어 나왔다. 폴 매카트니가 참여했을 것이라는 추측도 있다. 2 년 넘게 기다렸으니 과연 이것이 기다릴 만한 가치가 있었는지 많은 사람이 검증에 나설 것이고, 그걸 아는 칸예는 쉽사리 자기 자신에게 ‘그린 라이트’를 보내지 못했을 것이다.

Advertising
4
벡(Beck)

벡(Beck)

벡에게 그래미 ‘올해의 앨범’ 상을 안겨다준 작품이자 칸예 웨스트라는 이름이 연관 검색어가 될 수밖에 없는 앨범 <Morning Phase>가 발표되었을 때 벡은 또 다른 앨범이 1장 더 있다고 말한 적이 있었다. 애초 계획은 두 장을 같은 연도에 발표하는 것이었는데, 역시 늦춰졌다. 먼저 발표된 <Dreams>를 들어보면 그 다른 한 장은 꽤나 발랄한 팝 앨범이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발표 기간이 늦춰질수록 그 기대감은 더 커져간다. 이번에도 ‘올해의
앨범’ 상을 타게 되면 칸예 웨스트는 또다시 어떤 논평을 해야 할 듯.

5
애니멀 컬렉티브(Animal Collective)

애니멀 컬렉티브(Animal Collective)

앨범 제목은 <Painting With>. 발매일은 2월 19일. 첫 싱글과 트랙리스트는 공개되었으며, 벨벳 언더그라운드의 존 케일을 포함한 게스트 목록까지 나와 있다. 그들 특유의 리버브 사운드를 완전히
걷어냈다고 하는데, 그리하여 좀 더 선명한 팝 사운드가 담겨 있지 않을까라는 예상을 해볼 수 있다. 첫 싱글을 들어보면, 애니멀 컬렉티브의 역대 가장 활기찬 레코드가 탄생할 것 같은 예감마저 든다.

댓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