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icon-chevron-right 서울 icon-chevron-right 지금 챙겨봐야 할 LGBT 서적들

지금 챙겨봐야 할 LGBT 서적들

'햇빛서점' 대표 박철희가 추천하는 LGBT 서적 4.

pinups_2
pinupsmag.com
에디터 - SUNGCHAN PARK |
Advertising

한국 최초의 LGBT 서점 '햇빛서점' 대표 박철희가 추천하는 LGBT 서적 4.

인권현황2014

한국 LGBTI 인권현황 2014

고용, 교육, 군대, 표현의 자유, 혐오 표현, 가족 구성권, 국제 인권규범 등 총 20개 분야에 대한 한국 성 소수자 인권 상황의 면면을 담고 있는 책이다. 성 소수자 인권 지수가 전년보다 3% 하락했으며 유럽 국가와 비교했을 때 최하위 수준인 점이 씁쓸함을 남긴다. (SOGI 법정책연구회)

여섯

여섯

6명의 게이-이성애자 친구의 진솔한 대화를 담고 있다. 편지, 랜덤채팅, 사진, 만화 등 다양한 형식을 통해 게이 친구의 커밍아웃 이전 혹은 이후를 이야기를 하고 있다. (6699프레스)

Advertising
프로젝트웅

프로젝트 웅 vol.8

아마추어 만화가 모임인 <프로젝트 웅>에서 나온 8번째 책으로 국내에서 유일한 성인용 게이 만화책이다. 성적 판타지를 보여주는 표현과 연출이 다양하고 재미있다. (프로젝트 웅)

pinups

핀업스 매거진(PINUPS MAGAZINE)

뉴욕에서 발행되는 잡지로 이슈마다 모델 한 명 혹은 두 명을 정해 화보를 찍고, 그 사진으로만 구성한 책이다. 책을 펼쳐놓으면 커다란 브로마이드로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 재미있다. (크리스토퍼 슐츠 Christopher Schulz)

Advertising
LGBT

햇빛서점

요즘 뜨는 동네 우사단길. 터번을 둘러쓴 사람들과 이국적인 분위기의 식당, 그리고 허름한 건물과 정신없이 얽혀 있는 전선. 처음 이 동네를 방문한 사람이라면 실망을 먼저 할 수도 있다. 하지만 허름한 건물의 구석을 비집고 들어온 젊은 예술가들이 만든 재미있는 공간을 둘러보다 보면 금세 이 동네의 매력에 빠지게 된다. 지난가을에 생긴 국내 최초의 LGBT 서점 ‘햇빛서점’ 역시 그런 곳이다. 프리랜서 디자이너인 주인장이 게이 문화가 클럽이나 바 등 밤 문화에만 몰리는 것이 아쉬웠고, 낮에도 누구나 방문할 수 있는 편한 분위기의 공간을 만들고 싶어 시작했다. 대학교 조교로 일하며 모은 적금을 깨서 이 공간을 만들게 된 것. 외국의 유명 화보집(멋진 오빠들의 과감한 노출에 볼이 발그레해질 수 있으니 주의!)을 비롯해 대형 서점에서는 접할 수 없는 과감한 소재의 서적을 만날 수 있는데, 소설과 에세이, 카툰 등은 독립출판물 특유의 자유로운 표현 방식이 돋보인다. 또한 자체 제작한 포스터 등을 비롯해 부채, 배지, 팔찌 등 LGBT와 관련된 상품도 판매하고 있다. 서적의 경우는 아쉽게도 국내에서 제작한 콘텐츠는 현저히 부족한 상태다. 때문에 햇빛서점은 앞으로 LGBT 커뮤니티에 대한 창작 지원이나 외국 서적 번역, 출판까지 함께할 계획이다. “사람들이 성 소수자라는 이유로 움츠려 있지 말고 당당하게 자신을 드러내고 살았으면 해요. 이 공간이 소통과 창구 역할을 하는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어요”라고 말하는 주인장. 내년 4월까지는 조교 일로 인해 어쩔 수 없이 주말에만 문을 여니 방문 시 참고하자.

Advertis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