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icon-chevron-right 서울 icon-chevron-right 플레이그라운드 브루어리

플레이그라운드 브루어리

Bars 경기도
1/11
2/11
3/11
플레이그라운드 브루어리
4/11
플레이그라운드 브루어리
5/11
플레이그라운드 브루어리
6/11
플레이그라운드 브루어리
7/11
8/11
9/11
10/11
플레이그라운드 브루어리
11/11

Time Out 의견

Friendly warning! We're working hard to be accurate. But these are unusual times, so please check that venues remain open.

요즘 한국 수제 맥주계에서 단연 가장 많은 주목을 받는 곳 중 하나. 캔메이커의 강기문 대표가 추천했다. 플레이그라운드 브루어리는 일산에서도 시내와는 조금 떨어져 있다. 하지만 마음만 먹으면 서울에서 어렵지 않게 찾아갈 수 있고, 그러길 강력 추천한다. “거길 뭐 하러 가? 시내에도 좋은 곳 쌔고 쌨는데.” 에디터의 경우처럼, 택시를 타고 행선지를 말했을 때 이렇듯 부정적인 말이 들려올 수도 있다. 하지만, 조금은 외딴 곳에 자리한 플레이그라운드의 넓은 양조장 부지에 발을 들이는 순간, 당신의 가슴이 곧 뛰기 시작할 거다. 맥주를 좋아한다면 틀림없이.

음료 업계에 오랫동안 몸담았던 천순봉 대표는 두 명의 파트너, 김재현 브루마스터와 김근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와 함께 2016년 1월, 이곳을 열었다. 그 전 해부터 구상하고 준비했지만, 규제가 엄격한 국내에서 많은 허가 절차를 거쳐야 했다. 단순히 설비를 들여오고, 외국 레시피를 대입하는 것으론 안됐다. 물량을 확보할 수 있는 재료가 다른 데다, 주 재료인 맥아 등은 보관 상태에 따라 캐릭터가 확연히 달라져  결과에 많은 차이를 가져오기 때문. 그래서, 지금 여기에서 성공적으로 양조할 수 있는 레시피를 새로 쓰는 쪽을 택했다. ‘한국적인’ 레시피에 초점을 맞추고, 가능한 한 많은 국내 재료를 공급받는다. 계절 맥주인 루비 세종(Ruby Saison)의 경우 바로 양조장이 자리한 일산 지역에서 난 복분자를 이용해 만든다. 콘텐츠도 한국적으로 만들어냈다. ‘놀이터’라는 이곳의 이름처럼 한국의 대표 놀이로 떠올린 것이 하회 별신 굿 탈놀이. 그 하회탈들이 각 맥주의 정체성으로 탄생했다. 홉을 충분히 사용해 맛이 깊고, 또한 비교적 잘 알려져 기성세대를 떠올리게 하는 라거 맥주는 ‘양반탈’, 혹은 ‘더 젠틀맨 라거’. ‘속이 안 보이는’ 흑맥주는 어딘가 꿍꿍이가 있을 듯한 ‘할미탈’, 혹은 ‘더 위치 초콜릿 스타우트’로. 스토리텔링에 한국적이면서도 보편적인 재치를 담았다. 플레이그라운드 브루어리는 맥주 양조와 유통을 넘어 지식 전수와 국내 시장 전반의 지속가능성 확대를 목표로 삼고 있다. “계속 노력해야죠. 성숙을 통해 국내 수제 맥주 시장 전반에 R&D와 투자 환경을 조성하는 것도 목표 중 하나입니다.” 천순봉 대표의 말에서 가슴 뛰는 책임감이 전해져온다.

그와 이야기를 마치고 탭룸을 돌아보니, 이미 시끌벅적하다. “여기가 일산 명물이야. 주말엔 초저녁부터 자리가 없어.” 50대 손님은 테이블에 잠시 헬멧을 올려 놓고 말했다. 자전거 라이딩을 즐기는 날이면 어김없이 이곳에 들러 목을 축인다고. 관심이 없다면 “뭐 하러” 가는지 모르는 이곳은, 사실 단골로 꽉 차 있다. 아일랜드 출신으로 일산에 둥지를 튼, 다이린(Dairín)과 키어란(Kieran) 부부도 그중 하나다. “여기 맥주를 정말 좋아해요. 예전엔 운전해서 오는 방법 밖에 몰라서, 저만 맛있게 마시고 남편은 항상 참았죠 (웃음). 하지만 이젠 손쉽게 대리운전을 부를 수 있어서 함께 마시고 있어요.” “좋은 맥주는 역시 취하는 것도, 숙취도 달라요. 탭룸에서 마시면 가성비도 정말 높고요.” 그렇다, 맥주는 파인트(450ml)가 4500원에서 5000원, 페어링 음식은 1000원에서 1만 5000원으로 놀랄 만큼 저렴하다. “크라울러(Crowler, 32온스 대용량 캔) 포장도 자주 해 가는데, 캠핑을 가서 친구들과 나눠 마시기도 하고, 파주까지 자전거 라이딩을 갈 때 챙기기도 해요.” 서울에 사는 사람이라면 용산에서 이곳 브루어리까지 ‘맥주 라이딩’도 추천한다는 말을 덧붙인다. “양조장 직원들이 많은 노력을 쏟아부었다는 걸 단골들은 알고 있어요.” 일산 주민들이 사랑하고, 서울 사람들은 궁금해하는 곳. 플레이그라운드 브루어리로 올여름 짧은 맥주 여행을 떠나보기를. 월요일부터 일요일, 오전 11시 30분부터 밤 10시까지 운영하기 때문에, 서울 어디에서부터라도 다녀오지 못할 이유가 없다.

글 원아림

게시됨

상세내용

주소 이산포길 246-11
일산서구
경기도 고양시

교통 대화역(킨텍스) 4번 출구, 택시로 약 10분 이동 / 056(도촌)(대화역) 승차 후 도촌 정류장에서 하차, 도보 6분.
가격 더 젠틀맨 라거(양반탈), 더 미스트레스 세종 (각시탈), 더 헌치백(이매탈), 더 조커(초랭이탈) 모두 330ml 3,500원, 450ml 4500원, 더 몽크 아이피에이(중탈) 330ml 4000원, 450ml 5000원, 더 위치 쵸콜렛스타우트(할미탈) 330ml 4500원, 450ml 5500원, 더 마담 위트 에일(부네탈) 330ml 4000원, 450ml 5000원, 이 달의 특별 맥주 330ml 4000원, 450ml 5000원, 고소한 현미튀김과 아보카도딥 4000원, 달콤한 호두 4000원, 송로버섯 오일을 뿌린 프렌치 프라이와 수제 케첩 4000원, 플레이그라운드만의 반죽으로 튀겨진 옥수수알갱이 4000원, 제철 채소와 된장드레싱이 어우러진 닭가슴살 샐러드 6500원, 플레이그라운드양념치킨 1만 5000원, 플레이그라운드 수제 버거와 프렌치프라이 1만 2000원, 플레이그라운드 제육볶음 1만원, 레몬 마요네즈 새우 타코 1만원, 쿠바 스타일 샌드위치 9000원, 매콤한 닭안심 커리와 또띠아와 함께 제공 1만2000원, 칼라마리 튀김과 샐러드 9000원, 오렌지 그라니따 1000원, 버번 바나나 크림 무스 4500원
연락처
운영 시간 월~일 11:30~22:00
추천작
    Lates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