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icon-chevron-right 서울 icon-chevron-right 클러빙 전에 가기 좋은 술집

Heads up! We’re working hard to be accurate – but these are unusual times, so please always check before heading out.

Velvet

클러빙 전에 가기 좋은 술집

남 눈치 안 보고 내가 그냥 나일 수 있어서, 숨길 이유도 필요도 없어 좋은 서울의 다양한 게이바. 백 마디 설명보다는 직접 경험해볼 것을 추천한다.

에디터 - 이동미
Advertising

수줍음 많은 LGBT 친구들을 배려했는지 서울의 원샷 바와 라운지 바에는 주로 말 주변 좋고 유쾌한 마스터들이 함께 한다. 이 말은 혼자 방문했다고 해서 겁낼 필요가 없다는 뜻. 물론 가게마다 제각각 추구하는 멋과 스타일이 다르지만 나 홀로 또는 여럿이 분위기 내면서 놀기에는 어느 곳이나 즐겁다. 주로 10시 이후부터 새벽 1시까지가 붐비는 시간이니 인원이 많다면 예약을 추천한다.

숏버스

Bars 종로구

입구에 발을 디딜 때부터 이렇게 친절하고 상냥한 주인의 환대를 받을 수 있는 게이바가 이 도시에 또 어디 있나 싶다. 종로 3번 출구 앞에 있는 게이바 숏버스는 친근한 주인과 직원들의 매너가 유명한 곳으로, 이 친절함의 근원은 아마도 일본에서 게이바를 운영하면서 이웃 나라의 친절함을 몸소 체험하고 온 주인 때문으로 추정된다. 그래서 일본인 관광객이 많은 것도 숏버스만의 매력 포인트. 까다로운 일본 관광객들의 입맛을 사로잡은 칵테일 또한 언급하지 않을 수 없는데, 민트 잎이 수북이 들어간 모히토와 오이 향이 상큼한 진토닉이 맛있고, 학창시절 과학실에서 자주 사용해 친숙한 시험관 8개에 나오는 오색찬란한 칵테일 사이언스는 이곳에서만 맛볼 수 있는 메뉴로 독주가 벌칙처럼 숨어 있어 여럿이 마실 때 마시면 행복지수가 급상승한다. 불친절하고 삭막한 도시 생활에 심신이 지쳐 있다면 주저 말고 숏버스로 가자. 이곳을 방문하면 스트레스 따위 별거 아니다.

레스피로

5 최대 별점 5개
Bars 와이너리 종로구

종로에도 우아한 분위기를 즐기면서 술 한잔 할 수 있는 와인 바가 있다는 사실. 각종 레드 와인과 칵테일을 즐길 수 있는 레스피로의 실내 자리는 밝고 아담해 좋고, 입구 반대편 넓고 탁 트인 야외 테라스 자리는 칠링한 화이트 와인을 마시기에 딱 좋다(뻥 뚫린 테라스는 속이 다 시원하다). 소박한 소주방 위주의 종로에서 색다른 가게를 찾는다면 단연 이곳을 추천. 그리고 꽃중년 사장님 구경은 보너스!

Advertising

잇미

4 최대 별점 5개
Bars 와이너리 이태원

‘Eat me’ 이 말보다 야하고 센 말이 또 있을까? 나를 먹어달라는 말. 그것도 대놓고 바 이름으로 정한 걸 보면 주인은 보통내기가 아닐 것이다. 사실 ‘잇미’라는 이름은 주인이 방콕에서 가봤던 레스토랑 이름에서 따온 것이다. 퀸과 마주보고 있으며, 주말에 미어터질 정도로 사람이 많은 퀸과 주변의 게이바에서 잠시 빠져나온 남자들이 이곳에서 술 한잔을 마시며 땀을 식히거나 만남을 이어가는 장소다. 저녁부터 새벽 6시까지 문을 연다. 게이를 친구로 둔 일반과 이반이 함께 어울리기도 좋은 곳이다.

벨벳

4 최대 별점 5개
Nightlife 이태원

20대 초반 꽃미남들이 어디서 노는지 궁금하다면 라운지 바 벨벳 방문을 권한다. 이곳은 늘 왁자지껄 신나는 분위기를 제공해 흡사 대학교 엠티 온 느낌마저 드는데, 넓은 실내에 잘 자리 잡은 테이블 자리와 스탠딩 바가 서로 어울리기 좋아 더 그렇게 느끼는 듯하다. 가게 한쪽에는 요즘 라운지 바의 대세라는 전자 다트판도 있으며 인기가 많아 이용 시 많은 인내가 필요하다. 입담 좋은 주인이(공대 출신이라니 뭔가 더 섹시하게 느껴진다) 있기에 혼자 방문해도 어색할 일 없다.

Advertising

와이낫

3 최대 별점 5개
Nightlife 이태원

어두컴컴한 게이바만 돌아다니다 눈이 침침해졌다면 이제는 와이낫에 가야 할 시간. 산뜻한 인테리어와 밝은 조명, 높은 천장이 전체적으로 탁 트인 느낌을 준다. 그래서 가게 어느 자리에 앉아도 다른 손님들 얼굴을 확인할 수 있는 시야 각이 확보되기에 맘에 드는 사람을 놓칠 일이 없다. 와이낫은 롱아일랜드 아이스티가 맛있기로 유명한데 맛있다고 홀짝홀짝 마시다가는 망각의 늪에 빠질 수도 있으니 방심은 금물.

소호

3 최대 별점 5개
Nightlife 이태원

이태원 게이힐 끝자락에 있는 소호는 라운지 바와 클럽이 믹스된 곳이다. 이곳은 이른 시간에 삼삼오오 앉아 술 한잔 하며 물 구경 하기 좋고, 가장 붐비는 시간인 새벽 2시 언저리부터는 흥겨운 춤사위를 선보이는 사람들로 꽉꽉 차 즐겁다. 뉴욕 웨스트 빌리지에 있는 게이 바를 연상시키는 실내 장식과 분위기 덕분인지 외국 게이들도 많은 것이 특징이다. 글로벌 도시로 변모하고 있는 서울의 다양성을 몸소 느끼기에 딱 알맞는 곳이다. 만취자들의 상기된 얼굴을 가려주는 검붉은 조명은 소호만의 센스!

Advertising

알마즈

3 최대 별점 5개
Nightlife 이태원

이태원에서 가장 아늑한 게이바를 찾는다면 알마즈가 정답일 것이다. 개인 주택을 개조해 만든 이곳은 일단 공간이 넓어서 인원이 많을 때 가기 좋고 보드카나 위스키 병 값이 합리적이라 지갑 부담 없이 양껏 마실 수 있다. 200x년부터 문을 연 알마즈는 그 시대를 함께 한 30-40대 게이들의 보금자리 같은 곳으로 게이 바 역사의 중심에 있는 가게 중 하나다. 역사와 전통에 부합하는 친절한 직원들과 사장님이 있으니 이태원 초행자라면 주저 말고 이것저것 물어봐도 된다.

추천작

    추천작

      추천작

        Advertis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