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icon-chevron-right 서울 icon-chevron-right 6000원대

6000원대

6000원으로 맛볼 수 있는 음식은 이렇게 다양하다.

에디터 - 김혜원
Advertising

전주집의 고등어 생선구이 백반 6000원

Restaurants

서울에는 꽤 많은 전주집이 있다. 놀랍게도 대부분 맛있다. 인사동에 위치한 전주집도 그렇다. 이곳의 메뉴는 크게 식사류와 안주류로 나뉜다. 식사류는 생선구이와 찌개, 덮밥으로 구성되는데 가격은 5000원에서 6000원. 그 중 추천하는 고등어 생선구이 백반은 6000원이다. 가게 밖 연탄화로에서 은근하게 굽는 고등어 속살은 부드럽고 촉촉하다. 함께 나오는 다섯 가지 반찬도 깔끔하고, 밥 또한 백미에 차조 잡곡을 섞어 지은 밥이라 마음에 든다. 골목에 숨어 있어 근처 직장인이나 동네 주민이 아니면 찾아가기가 어렵다. 식사시간을 벗어나면 이른 시간부터 술잔을 기울이는 동네 어르신들을 만나게 된다.

Advertising

지구당의 규동 6000원

Restaurants

숨겨진 식당으로 알려진 지구당. 가게 안으로 들어가고 싶으면 밖에서 인터콤을 누르고 인원수를 말해야 한다. 자리가 있으면 문이 신비롭게 열리고, 없으면 그저 기다리는 수밖에 없다. 아담한 가게 안에는 기다란 바 테이블이 주방을 둘러싸고 있고 두 명의 직원이 바쁘게 손님을 맞이 한다. 메뉴 역시 단출하게 규동 하나. 달달한 고기, 데친 양파와 반숙 달걀의 조합은 맛이 없을 수 없다. 좌석이 많지 않기 때문에 문 앞에서 기다려야 할 가능성이 높다.

하루의 판모밀 6000원

Restaurants

하루는 압구정 로데오 한구석을 오랫동안 지켜온 분식집이다. 모밀이나 돈까스를 저렴하게 파는 곳이 없었던 시절부터 착한 가격에 판모밀을 판매해 인기를 끌었다. 메밀 면은 쫄깃쫄깃하고 간 무와 파도 함께 나와 모밀의 풍미에 더 해준다. 여전히 점심시간에 찾아가면 가게 밖까지 길게 줄이 늘어선다. 변함없는 맛으로 까다로운 압구정 주민들을 사로잡은 곳, 따뜻한 날에 시원한 모밀 한판 먹어보자.

더보기
추천작

    추천작

      Best selling Time Out Offers
        Advertis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