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운 바이 러브

Movies
다운 바이 러브

Time Out 의견

교도소장과 여죄수의 사랑 이야기를 다룬 영화. 2011년에 프랑스를 떠들썩하게 한 플로렌트 곤칼베스와 엠마 알밥자데의 스캔들을 바탕으로 했다새로 교도소에 이감된 안나(아델 엑사르코풀로스)가 좀처럼 적응하지 못하자 장(기욤 갈리엔)은 그녀를 도와주기 위해 자신의 업무를 보조하는 역할을 맡긴다점차 서로에게 끌리며 속수무책으로 강렬한 사랑에 빠지는 그들둘의 사이를 의심하는 사람들이 늘어나자 결국 안나는 다른 교도소로 이송될 위기에 처한다두 연인은 벗어날 수도이룰 수도 없는 사랑에서 절망적으로 몸부림친다참고로 이 영화의 원제는 ‘Éperdument’. ‘제 정신을 잃고필사적으로라는 뜻이다장에게 “해선 안 될 사랑이란 거그건 누가 정하는 거죠?”라고 묻는 당돌한 여인안나를 연기한 배우는 < 가장 따뜻한 색블루 >의 아델배우로서는 최초로 작품과 함께 황금종려상을 수상했다한편 장 역을 맡은 배우는 칸 영화제를 비롯한 여러 영화제에서 수상한 프랑스의 국민 감독이자 배우인 기욤 갈리엔그런데실제로 사랑에 빠진 플로렌트와 엠마는 어떻게 되었냐고곤칼베스는 징역 1년과 1만 유로의 벌금형을 선고받았고 다시는 공공직을 맡지 못하게 됐다. "내가 한 모든 행동은 사랑에서 비롯된진실된 행동이었다"는 그의 최후변론은 당시 신문의 헤드라인을 도배하기도. 이후 그는 엠마와의 이야기를 담은 책 < Defense D'amour(사랑의 보호) >를 발표했으니, 궁금한 사람은 한번 읽어볼 것.

상세내용

상영 정보

출연 배우 및 촬영 스탭

사용자 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