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좋아요
저장하세요

서울에서 별 따기

밤하늘을 안 본 지 얼마나 오래됐나?

일상생활에 지쳤을 때 가장 좋은 위로는 어디론가 떠나는 것이다. 그곳이 이국의 먼 곳이라면 더 좋겠지만, 가까운 곳으로만 나가도 우리는 커다란 위로를 받을 수 있다. 예를 들면 도심 속 별 휴양지를 찾는 것? 가깝지만 가장 먼 우주로 여행을 갈 수 있는 곳들이 있다.

과학동아천문대

일상생활에 지쳤을 때 가장 좋은 위로는 어디론가 떠나는 것이다. 그곳이 이국의 먼 곳이라면 더 좋겠지만, 가까운 곳으로만 나가도 우리는 커다란 위로를 받을 수 있다. 예를 들면 도심 속 별 휴양지를 찾는 것? 가깝지만 가장 먼 우주로 여행을 갈 수 있는 곳이 있다. 2013년 11월에 ‘서울의 중심에서 별을 외치다’라는 모토로 개관한 과학동아천문대에서 우리는 잊고 살았던 별세계를 만날 수 있다. 별 관측은 물론 별과 관련된 강연, 투영관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는 것. 어린이와 가족을 대상으로 한 해바라기, 별과 별자리, 별과 태양계 프로그램 등이 정기적으로 진행된다. 하지만 천문대가 아이만 즐길 수 있는 곳은 아니지 않나? 영화 나 의 열풍은 어른도 여전히 우주에 대한 아이 같은 호기심을 품고 있다는 것을 증명한다. 과학동안천문대에서는 성인을 대상으로 한 프로그램도 매달 2회 이상 진행하고, 3월에는 화이트데이를 맞이해 연인을 위한 특별 프로그램도 선보인다. 잊고 있던 감성도 되찾고 연인, 친구 또는 가족과 특별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기회다. 

더 읽기

서울시립광진청소년수련관

서울시립광진청소년수련관 3월에 열리는 ‘아빠와 별자리 여행’에 함께하거나 도심 속 별빛 산책에 참여하면서 아이와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다.

더 읽기

서울특별시과학전시관

별은 밤에만 보는 게 아니다. 낮에 보는 천문교실이 있다. 우주 비행사를 꿈꾸는 아이들에게 과학 전시관 천문교실은 유익한 정보로 가득 찬 보물창고가 되어준다.

더 읽기

시민천문대

서울에서 보기 힘든 별을 가까이서 볼 수 있는 곳. 노원구에 위치한 천문대다. 금, 토, 일 오후 2시에는 태양을 관측할 수 있고, 예약하고 가면 봄 별자리와 오징어 땅콩 과자를 닮은 달의 표면까지 볼 수 있다. 육안으로 보이지 않는 별을 1000원에 볼 수 있는 곳.

더 읽기
노원구

중미산 천문대

당일 프로그램은 2시간 동안 진행되고, 1박 2일 프로그램은 숙박까지 하면서 별과 밤과 자연과 조금 더 가까워지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 

더 읽기
더보기

댓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