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좋아요
저장하세요

문화를 담은 복합쇼핑몰, 타임스퀘어

영등포 일대를 블링블링하게 만든 라이프스타일 몰.

timessquare1
1/4
timessquare2
2/4
timessquare3
3/4
timessquare4
4/4

타임스퀘어라는 단어를 들으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곳은 뉴욕일 것이다. 브로드웨이 극장가와 많은 상점들, 불빛이 꺼지지 않고 항상 붐비는 그곳. 하지만, 뉴욕 생각은 잠시 접고 영등포로 향한다. 그곳에도 타임스퀘어가 있다. 영등포 타임스퀘어는 그만의 독특한 이야기가 있다. 2009년 9월, 경성방직주식회사(현 경방)의 구 영등포 공장 부지(일제강점기와 한국전쟁 당시에 대부분 파손되었음)에 문을 연 타임스퀘어는 서울에서 가장 큰 쇼핑몰 중 하나다. 2개의 다리와 커다란 중앙 이벤트 공간을 갖춘 1층 메인 아트리움은 아시아 최대 규모다. 이 아트리움에서는 매달 K-pop 스타들의 공연과 마술쇼, 체험 존, 스페셜 마켓 등의 문화 공연이 열리고, 매년 12월 마지막 날에는 카운트 다운 행사도 진행된다. 신세계 백화점과 교보문고, CGV, 이마트, 코트야드 바이 메리어트 호텔, 옥상에는 루프톱 정원을 갖추고 있고, 서울에서 가장 큰 코오롱 스포렉스의 쇼핑부터 여가 및 취미생활을 즐길 수 있는 타임스퀘어몰은 하루 종일 돌아다녀도 지루하지 않은 최고의 쇼핑몰 중 하나다.

대표 즐길거리

CGV 스타리움

세상에서 가장 큰 스크린, 바로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있다! 부풀려 하는말이 아니다. < 기네스 세계기록 >이 인정한 이 영화관은 초대형 스크린에 초고해상도 디지털 영상과 빵빵한 16채널 사운드 시스템이 더해져 블록버스터나 호러 영화의 경우 괴로울 정도로 생생한 경험을 선사한다. 만약, 현실을 압도하는 공간감과 달팽이관에 직행하는 사운드로 인한 어지러움증 혹은 현실감의 파괴가 두렵지 않다면, H열에서 K열 좌석(그 중 J열이 최고 명당이다), 12번에서 35번을 선택하도록. CGV 스타리움관이제공하는 극도의 긴장감과 최적의 몰입감은 그 특별함에도 불구하고 단돈 1만원에 체험할 수 있다.

더 읽기
영등포구

키즈 앤 키즈

우리 아이는 우유부단하다? 장래희망이 무엇인지 아리송하다? 부모의 품 안에서만 자라게 둘 수는 없다? 걱정을 놓아둘 수 있는 방책이 있다. 타임스퀘어 몰 지하에 자리한 키드앤키즈는 아이들이 다양한 직업을 체험해 볼 수 있는 작은 테마 파크다. 특정 직업에 맞춘 22개의 방으로 구성되어 있다. 아직까지도 많은 부모들이 의사나, 판사, 변호사 등 전문직을 선호하고 있지만, 진정 아이가 원하는 직업이 무엇인지 궁금하다면, 이곳이 열쇠가 될 수 있다. 직종별로 20분에서 45분 가량 소모되며, 하나의 직업을 체험해 본 후 다음 직업 역시 체험해볼 수 있다. 패션 디자이너, 경찰관, 아나운서, 농부까지 다양한 미래의 꿈을 펼쳐 볼 수 있는 이곳에서 아이들은 자신의 미래에 대한 무궁한 상상의 나래를 펼쳐볼 수 있다.

더 읽기
영등포구

줄 서서 먹는 레스토랑

딸기가 좋아

우리 아이는 우유부단하다? 장래희망이 무엇인지 아리송하다? 부모의 품 안에서만 자라게 둘 수는 없다? 걱정을 놓아둘 수 있는 방책이 있다. 타임스퀘어 몰 지하에 자리한 키드앤키즈는 아이들이 다양한 직업을 체험해 볼 수 있는 작은 테마 파크다. 특정 직업에 맞춘 22개의 방으로 구성되어 있다. 아직까지도 많은 부모들이 의사나, 판사, 변호사 등 전문직을 선호하고 있지만, 진정 아이가 원하는 직업이 무엇인지 궁금하다면, 이곳이 열쇠가 될 수 있다. 직종별로 20분에서 45분 가량 소모되며, 하나의 직업을 체험해 본 후 다음 직업 역시 체험해볼 수 있다. 패션 디자이너, 경찰관, 아나운서, 농부까지 다양한 미래의 꿈을 펼쳐 볼 수 있는 이곳에서 아이들은 자신의 미래에 대한 무궁한 상상의 나래를 펼쳐볼 수 있다.

더 읽기
영등포구

커피리브레

이 카페로 말할 것 같으면, 타임스퀘어 몰의 숨겨진 보석이라 할 수 있다. 타임스퀘어 뒤쪽의 작은 벽돌 건물에 위치한 커피 리브레는 쇼핑몰의 현대적인 유리 구조와는 큰 대조를 이룬다. 1935년 경방 방직회사였던 건물은 이후 유일하게 남은 공장으로 대한민국 문화재 제135호로 지정되어 있다. 이태원에 위치한 알 만한 사람들의 다 아는 오월의 종 베이커리와 커피 리브레의 공동작업으로 재구성된 곳이다. 정 중앙에 위치한 큰 테이블에는 카페에서 직접 구운 빵이 놓여있고 맛 또한 일품이다.  

더 읽기
영등포구
더보기

꼭 챙겨가야 할 숍

[뉴오픈] 미니소

미니소. 이름이 조금 익숙하지 않은가? 고품격 패스트 패션과 라이프 스타일을 접목한 미니소는 무지보다 화려한 라이프 스타일 숍이다. 수석 디자이너 미아키 쥰야와 중국 기업가인 예 궈푸가 함께 일궈낸 미니소는, 합리적인 가격의 흥미로운 제품들을 선별하여 판매하는 곳. 몇 년 후, 미니소 역시 H&M이나 자라홈과 같이 모두가 좋아하는 쇼핑 공간이 될 지도 모르겠다.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세 번째 매장을 연 미니소에는 머그컵, 인형, 휴대전화 고정 장치, 가방, 블루투스 키보드까지 다양한 아이템이 즐비하다. 끝도 없이 많은 참신하고 실용적인 제품을 찾을 수 있다. 일상 소품부터 특이한 소품까지 둘러보다 보면 시간 가는 줄 모른다.

더 읽기
영등포구
더보기

댓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