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좋아요
저장하세요

Critics Pick : 한국의 힙합 크루 5

김윤하(대중음악평론가)가 고른 당신이 지금 알아야할 서울의 힙합 크루들.

1
불한당

불한당

“과거 없는 지금은 없다. 한국 힙합 신이 새로운 전성기를 맞이하기까지 걸어온 길을 돌아보고 싶다면 불한당 크루의 목소리에 귀 기울일 것“

2012년 4월 27일 '한길을 걸어가라' 를 발표하며 자신들의 정체를 천명. 가리온의 MC Meta에서 Kebee 까지 명실공히 한국 힙합 신의 역사를 모아놓았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2
일리네어

일리네어

“돈과 여자에 관한 끝없는 스웨그 (Swag) 등 많은 논란에도 불구하고 2015년 현재 대중과 힙합 신 사이의 가장 분명한 ‘연결고리’를 꼽으라면 역시, 일리네어뿐이다.”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시리즈와 빈지노의 활약을 통해 현재 가장 눈에 띄는 활동을 보여주고 있는 크루. 더 콰이엇, 도끼, 빈지노가 소속되어 있다.

3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

“힙합 음악을 향한 좀 더 진지한 접근을 원하는 혹은 아직도 완성도 높은 앨범 한 장의 가치를 중시하는 당신이라면, 여기 정답이 있다.”

오랫동안 묵묵히 한국 언더 힙합 신을 지켜온 팔로 알토를 중심으로 비프리, 허클베리피, 오케이션 등 힙합을 통한 진중하고 다양한 실험을 두려워하지 않는 이들이 모인 크루.

4
비스메이저

비스메이저

“속칭 ‘발라드랩’이 지긋지긋한 이들을 위해 힙합 신이 준비해둔 묵직한 한 방. 무게와 재기를 동시에 겸비한 펀치는 한 번 맞으면 결코 잊을 수 없다." 

초창기 멤버인 딥플로우, 우탄을 비롯해 넉살, 던밀즈 등이 활발히 활약하고 있다. 2014년 크루에서 레이블로 진화했다.

5
비비드

비비드

“지금 한국에서 가장 세련되고 스타일리시한 힙합 음악을 듣고 싶다면 이들의 움직임에 주목하라."

2011년 데뷔와 함께 한국 힙합&알앤비계의 지축을 뒤흔든 자이언티 (Zion.T)가 크러쉬, 그레이, 로꼬, 엘로(ELO) 등 뜻을 함께하는 후배들과 함께 조직한 크루. 각자 소속 레이블은 다른 상태로 어떤 의미에서는 가장 순수한 형태의 크루라 할 수 있다.

댓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