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좋아요
저장하세요

영화의 세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한국영상자료원에서 5월 20일부터 6월 17일까지, [네 멋대로 해라] [시민케인] [오발탄] 등 국내외 영화사를 대표하는 걸작과 우수 복원작 42편을 무료 상영한다.

프리츠 랑 감독의 무성영화, 피곤한 죽음(1921)
시네필과 영화 입문자 모두에게 즐거운 소식. 한국영상자료원이 파주보존센터 건립을 기념해 5월 20일부터 6월 17일까지 시네마테크KOFA에서 ‘파주보존센터 개관 기념 특별전’을 연다. ‘영화의 세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란 부제로 개최되는 이번 특별전에서는 국내외 영화사를 대표하는 걸작과 복원작 42편이 무료 상영된다.
 
42편의 영화는 총 3개의 섹션으로 나눠 상영되는데, 오즈 야스지로 감독의 [초여름](1951), 루치노 비스콘티 감독의 [희미한 곰별자리](1965) 등 21편의 복원 영화를 상영하는 ‘복원’ 섹션과 [전함 포템킨](1925), [시민 케인](1941), [네 멋대로 해라](1959) 등 영화사에 기념비적인 16편의 작품들을 선별한 ‘영화의 정석’ 섹션, 그리고 초창기 영화 형태를 확인할 수 있는 ‘무성영화’ 섹션이 있다. 특히 ‘무성영화’ 섹션은 독일의 젊은 피아니스트 리하르트 지드호프(Richard Siedhoff)의 연주와 함께 감상할 수 있다.
 
 
What?
파주보존센터 개관 기념 특별전 - 영화의 세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When?
5월 20일부터 6월 17일까지(매주 월요일 휴관)
 
Where?
한국영상자료원 시네마테크KOFA(관람료 무료)
 

댓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