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좋아요
저장하세요

남상츠 디저트, 밀레니엄 서울 힐튼

새롭게 선보이는 밀레니엄 서울 힐튼의 디저트 남상츠.

1/2
2/2

밀레니엄 서울 힐튼의 실란트로 델리에서 선보인 새로운 디저트, 남상츠(Namssants). 이름도 요상한 이 디저트는 사실 2년 전부터 뉴욕에서 엄청난 인기를 모은 화제의 디저트 ‘크로넛(Cronut)’ 의 서울 버전이다. 겹겹이 쌓은 ‘크로아상’을 도너츠처럼 튀긴 크로넛은 뉴요커들이 줄을 서서 먹던 인기 디저트로, 남상츠는 ‘남산+크로아상’을 합친 말. 보통 크루아상의 반죽이 접고 밀기를 반복하며 32겹을 쌓는데, 남상츠는 9배가 되는 총 288겹으로 만들어 더 촘촘하고 바삭하다. 살짝 느끼한 맛이 있지만, 헤어나올 수 없는 중독성이 있는 이 디저트는 서울 힐튼의 신임 총주방장인번하드 부츠 씨의 야심작. 

밀레니엄 서울 힐튼

관광객과 출장을 온 비즈니스맨들에게 두루 사랑 받는 호텔. 초록과 콘크리트를 적절히 어우른 풍경 속엔 남산 공원이 도드라지고, 3층엔 몸을 녹일 수 있는 자쿠지와 자동 온도 조절이 가능한 수영장이 있다. 혹 결혼을 앞두고 있다면 예식장을 둘러봐도 좋다. 아기자기한 정원과 연못을 겸비한 저택 앞에서 식을 올리는 게 소원이었다면, 오크 가든은 꿈을 이뤄줄 것이다. 이와 같이 특별한 날을 기억하고 싶다면 기념일 이틀 전, 실란트로 델리에서 케익을 주문하도록. 제철 재료로 유럽풍 만찬을 자아내는 시즌스 또한 훌륭하다.

더 읽기
중구

댓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