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좋아요
저장하세요

11월이 가기전에 꼭 봐야하는 전시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

한강에서 선선한 바람을 맞으며 맥주를 즐기던 시즌은 끝났다. 주말 야외활동을 욕심내다가는 매서운 칼바람에 홍당무 얼굴이 되기 쉬운 계절이다. 실내에서 우아하게 여가시간을 보내고 싶은 서울사람들을 위해 준비했다. 11월, 서울에서 만나보는 알짜배기 전시들. 

댓글

0 comments